암보셀리 / 나이바샤 / 마사이 마라 5일

Game Drive Elephants
lion and cub

Day 1  나이로비 암보셀리 국립공원

08:00  숙소를 출발하여 암보셀리로 이동 (약 3 시간 30분 ~ 4시간 소요)

롯지 도착하여 체크인 후 휴식, 중식

킬리만자로 산을 조망하며 오후 게임드라이브 (사파리)

석식 후 투숙 — 롯지(Lodge)

Day 2  암보셀리 – 나이로비 – 나이바샤

08:00  조식 후 게임드라이브하며 나이로비로 이동

나이로비 도착하여 중식 후 나이바샤로 이동

호수에서 보트사파리 및 초승달섬 워킹사파리 후 롯지 체크인

석식 후 투숙 — 롯지

Day 3  나이바샤 – 마사이 마라 

조식 후 마사이 마라로 이동 (약 4~5시간 소요) 

마사이 마라 도착하여 롯지 체크인 후 중식

‘빅 파이브’ 를 찾아 오후 게임드라이브

숙소 귀환, 석식 후 투숙 — 롯지

※ 옵션 – 마사이 빌리지 견학

※ 빅파이브 – 사자, 코뿔소, 코끼리, 표범, 버팔로

Day 4  마사이 마라 

조식 후 전일 게임드라이브 사파리

마라강까지 이동하여 히포 풀 관찰, 도시락으로 중식 후 롯지 귀환, 석식 후 투숙 — 롯지

옵션으로 마사이 빌리지 견학

Day 5  마사이 마라 – 나이로비

조식 후 마사이 마라 출발하여 나이로비 귀환 (약 5~6시간)

(편도 경비행기 이용시 약 1시간 소요)

 

경비  왕복 육로시 최소 2인 / 편도 경비행기 이용시 1인부터— 시기와 인원에 따라 다르므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함사항  왕복 트랜스퍼, 풀보드 숙식, 보트사파리, 초승달 섬, 사파리 전문기사 겸 영어 가이드, 생수

불포함사항  국립공원 입장료, 음료수, 팁, 여행자보험

장소설명 

[암보셀리]

암보셀리란  먼지’ 라는 마사이 말로 킬리만자로 산이 분화할 때 분출된 토사가 메마르면서 생긴 평지로 화산재로 덮여 흙이 하얀 전형적인 건조지대의 사바나 지역이다. 해발 1,743미터로 나이로비에서 남동쪽으로 240km, 차로 4시간 걸리는 이 국립공원은 정상이 만년설로 뒤덮인 장엄한 킬리만자로 산 밑에 위치한 마사이 지역에 있으며 케냐에서 가장 유명한 공원 중의 하나이다.

킬리만자로 산(5,895m)를 바라보며 헤밍웨이는 ‘킬리만자로의 눈’을 집필하여 이 곳이 더욱 더 유명해졌으나 가뭄으로 사막화 현상이 심해지고 있다. 신기한 것은 건기에는 먼지와 회오리 바람이 심하여 신기루 현상까지 보이며 우기에는 얕은 호수가 형성이 되는 곳이다. 

포유류 50종 이상, 조류 400종 이상 서식하며 중앙 습지대의 물은 킬리만자로 산의 눈이 녹아 지하수로 흘러내린 것으로 토양에 염분과 광물질이 포함되어 있고 코끼리가 들이받아 아카시아 나무들이 죽어가 황페화 현상이 보이기도 한다. 야생동물로는 주로 코끼리(아프리카 와일드라이프 파운데이션 조사: 700마리 이상), 가젤, 임팔라, 누우(영양), 기린, 얼룩말, 버팔로, 워터벅 등 운 좋으면 사자, 치이타, 표범도 볼 수 있다.

amboseli-cheetahs-in-a-tree-sachin-rai
Elephants-Amboseli
Amboseli National Park Masai

[나이바샤]

그레이트 리프트밸리(대지구대) 안의 6개의 호수 중 높이가 1884미터로 대지구대 내의 가장 높은 곳에 위치하며 면적은 139 평방 킬로미터이다. 이 곳에서는 담수어와 수중식물, 하마, 펠리칸 등의 조류를 볼 수 있으며 호수 한 가운데 초승달 모양의 섬이 있어 보트를 타고 건너 가서 워킹 사파리를 즐길 수 있다. 사자, 치타, 표범 등의 육식동물을 제외한 기린, 워터벅, 누우, 얼룩말 등의 초식동물들이 서식하고 있어, 걸으며 야생동물들을 관찰할 수 있다. 케냐 수도 나이로비에서 가장 가까운 휴식처로 각종 컨퍼런스와 가족 휴식처로 각광받고 있는 장소이다.

hippo lake naivasha
Boat Ride in Naivasha
Lake Naivasha Flamingos

[마사이 마라]

케냐 남서부의 빅토리아호와 그레이트 리프트 밸리 사이에 위치, 차로 5~6시간, 경비행기로 약 1시간 소요, 해발 1588미터 높이, 거리는 나이로비에서 265킬로미터 떨어져있다. 탄자니아의 세렝게티 국립공원과 인접해 있으며, 면적은 제주도와 비슷한 넓이이다. 케냐의 다른 곳에서는 맛볼 수 없는 ‘열기구’를 타고 사파리를 즐길 수 있으며 약 4만 마리의 얼룩말과 1,300만 마리의 누우 떼가 먹이를 찾아 세렝게티와 마사이마라를 이동하는 장관으로 유명한 곳이다. 

약 450여종의 야생동물이 서식하며 육식동물들의 활동이 가장 활발한 시간대는 이른 아침과 저녁 무렵, 사냥감을 덮치는 장면과 식사를 하고 있는 광경을 보기 위해서는 일출과 동시에 게임 드라이브를 시작하면 좋다. 마사이 마라에서만 볼 수 있는 검은 갈기의 털을 가진 숫사자가 있으며 마라 강에는 수많은 하마와 모래 뚝 위에서 햇볕을 쬐고 있는 악어도 볼 수 있다.

Maasai Mara National Reserve
Her name is Malaika. She is well known in Masai Mara reservation (Kenya). her behavior towards her cubs is a great example of perfect motherhood. She spends the whole day trying to keep her cubs safe. After a lioness killed one of her cubs, she is left with five cubs.
Safari-Masai-Mara-1

마사이 마라 / 몸바사 5일

Game Drive Elephants
southern-palms

Day 1  나이로비 – 마사이 마라 

07:00 조식 후 마사이 마라로 이동 (약 4~5시간 소요) 

마사이 마라 도착하여 롯지 체크인 후 중식

‘빅 파이브’ 를 찾아 오후 게임드라이브

숙소 귀환, 석식 후 투숙 — 롯지

※ 빅파이브 – 사자, 코뿔소, 코끼리, 표범, 버팔로

Day 2  마사이 마라 

조식 후 전일 게임드라이브 사파리

마라강까지 이동하여 히포 풀 관찰, 도시락으로 중식 후 롯지 귀환, 석식 후 투숙 — 롯지

옵션으로 마사이 빌리지 견학

Day 3  마사이 마라 – 나이로비 – 몸바사

조식 후 마사이 마라 출발하여 나이로비 귀환 (약 5~6시간)

(편도 경비행기 이용시 약 1시간 소요)

중식 후 국제공항으로 이동, 인도양인 몸바사 도착

체크인 후 휴식, 석식 후 투숙 — 호텔

Day 4  몸바사

화이트샌드에서 전일  휴식 또는 수상 스포츠 (옵션) , 자유식으로 중식

석식 후 투숙

Day 5  몸바사 – 나이로비  

조식 후 공항으로 이동 나이로비 도착, 해산

 

경비  왕복 육로시 최소 2인 / 편도 경비행기 이용시 1인부터–시기와 인원에 따라 다르므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함사항  왕복 트랜스퍼, 풀보드 숙식, 보트사파리, 초승달 섬,  사파리 전문기사 겸 영어 가이드, 생수

불포함사항  마사이마라 입장료음료수, 팁, 여행자보험

장소설명 

[마사이 마라]

케냐 남서부의 빅토리아호와 그레이트 리프트 밸리 사이에 위치, 차로 5~6시간, 경비행기로 약 1시간 소요, 해발 1588미터 높이, 거리는 나이로비에서 265킬로미터 떨어져있다. 탄자니아의 세렝게티 국립공원과 인접해 있으며, 면적은 제주도와 비슷한 넓이이다. 케냐의 다른 곳에서는 맛볼 수 없는 ‘열기구’를 타고 사파리를 즐길 수 있으며 약 4만 마리의 얼룩말과 1,300만 마리의 누우 떼가 먹이를 찾아 세렝게티와 마사이마라를 이동하는 장관으로 유명한 곳이다. 

약 450여종의 야생동물이 서식하며 육식동물들의 활동이 가장 활발한 시간대는 이른 아침과 저녁 무렵, 사냥감을 덮치는 장면과 식사를 하고 있는 광경을 보기 위해서는 일출과 동시에 게임 드라이브를 시작하면 좋다. 마사이 마라에서만 볼 수 있는 검은 갈기의 털을 가진 숫사자가 있으며 마라 강에는 수많은 하마와 모래 뚝 위에서 햇볕을 쬐고 있는 악어도 볼 수 있다.

Masai-Mara-Safaris-in-Kenya
Safari Male Lion
Herd of Burchell's Zebra driking, Mara River, Masai Mara, Kenya

[몸바사]

인도양에 접해있는 케냐의 두 번째 큰 도시로 17세기 아랍인들이 이주해 와서  ‘스와힐리’ 문화로 정착된 곳이며 무슬림이 대부분이라 외모와 음식도 대륙의 도시와는 다르다. 화이트 샌드의 바닷가에서 불어오는 잔잔한 바람을 쐬며 사파리 후의 피곤한을 달래기에 충분한 휴식의 장소이다.

Diani Beach
Mombasa Resort
Candlelit-Beach-Dinner